서브

보도자료

  • 게시판ㆍ신청
  • 보도자료
게시판 내용
[환경일보] ‘2018 서울시 공중위생관리인 합창대회’ 개최
등록일 2018-10-12 조회수 46
작성자 관리자 

본문

‘2018 서울시 공중위생관리인 합창대회’ 개최‘위생관리인’들의 화합의 장 마련, ‘변기실 휴지통 없애기’ 등 화장실 환경개선 참여 유도
  • 이광수 기자
  • 승인 2018.10.10 12:31
486676_250141_205.jpg
서울시장배 공중위생관리인 합장대회 포스터 <사진제공 = 화장실문화시민연대>

[환경일보] 이광수 기자 = 서울시는 시민들이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공중화장실 시설을 관리, 유지, 보수하는 ‘공중위생관리인’들의 화합하는 장을 마련한다. 이번 행사를 통해 서울시는 올해부터 시행한 ‘공중화장실 변기실 안 휴지통없애기’ 등 화장실 환경개선 참여를 적극 유도할 계획이다.

‘제2회 서울특별시장배 공중위생관리인 합창대회’는 10월10일 오후 3시 시청 신청사 8층(다목적 홀)에서 열린다. 서울시가 주최하고 화장실문화시민연대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17개 팀이 참여해 합창 실력을 겨룬다.

화장실문화시민연대(대표 표혜령)는 2002년 월드컵 등 국제행사를 대비해 1999년부터 서울시 공중화장실 이용문화 수준 향상을 위해 관리인 교육, 우수화장실 선정 등 다양한 활동을 하는 비영리단체이다.

합창대회 참가 요건은 공중위생관리인 5명 이상이 팀을 이뤄 대중가요, 클래식, 팝송 등 장르에 관계없이 자유곡을 선정해 참여하면 된다. 심사 기준은 음정·박자 맞추기도 중요하지만 팀원 간 하모니를 얼마나 잘 이루느냐가 큰 비중을 차지한다.

상금이 없는 대신 대상, 금상, 은상(2팀), 동상(3팀) 외 특별상, 하모니상, 열정상, 행복상, 인기상, 모범상, 공로상, 노력상, 으뜸상, 장려상 등 다양한 상장과 표창으로 흥겨운 합창대회 취지를 살릴 예정이다. 심사하는 동안 성악가 송필화, 이재필의 공연도 진행한다.

14개팀이 참가한 1회 대회에서 ‘금상’을 차지한 서울교통공사 소속 파스텔스팀(11명, 단장 이미령)은 “합창대회 이후 KBS1 ‘노래가 좋아’에 출연했으며, 공중위생관리인 교육 시 공연부터 사회봉사 활동까지 활발히 활동하면서 큰 자긍심을 느끼고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서울시 공중화장실은 약 5000개소로 총 2만4357개 화장실이 있으며 종사자(공중위생관리인)는 8127명이다. 시는 공중화장실 이용 환경 개선을 위해 올해 도입된 ‘공중화장실 변기실 안 휴지통 없애기’ 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공중위생관리인의 지속적인 협조를 유도해 나갈 예정이다.

이광수 기자  rhkdtn11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www.hkb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86676